상단여백
HOME 사회 유아/실버/복지
도로변 전봇대·표지판 충돌사고 치사율…전체 교통사고의 5배 이상 높다?

교통사고는 교통 상 발생하는 모든 사고를 의미한다. 일반적으로 도로교통에서 자동차사고· 자전거사고·보행자 등의 사이에 발생한 사고를 가리키는 경우가 많다. 철도사고, 해양사고, 항공사고 등을 모두 포함한다. 탈것으로 발생한 사고뿐만 아니라, 보행자로 인한 철도건널목사고도 교통사고로 포함한다.

국민권익위원회와 도로교통공단이 2014~2016년 최근 3년간 발생한 교통사고를 분석한 결과, 도로변에 세워진 전봇대나 표지판 등 공작물과 충돌한 교통사고 치사율은 전체 교통사고 치사율보다 5배 이상 높고, 터널과 교량에서 발생한 교통사고의 치사율 또한 각각 2배 이상 높은 것으로 확인돼 개선안 마련이 요구되고 있다.

교통사고 100건당 사망자수를 나타내는 치사율은 최근 3년간 전체 교통사고의 경우 2.02명, 도로변 공작물 충돌 교통사고 치사율은 10.66명, 터널교통사고 치사율은 4.59명, 교량 교통사고 치사율은 4.21명으로 집계됐다.

국민권익위원회가 도로교통공단과 함께 2014년부터 최근 3년간 발생한 교통사고를 분석한 결과, 도로변 공작물 충돌 교통사고 치사율(100건당 사망자 수)은 10.66명으로 전체 교통사고 치사율(2.02명)보다 5배 이상 높았다.

터널이나 교량에서 발생한 교통사고 치사율도 각각 4.59명, 4.21명으로 전체 교통사고 인명피해보다 2배 이상 컸다.

최근 3년간 도로변 공작물 충돌사고는 1만1,067건 발생해 1,170명이 숨지고 1만4,795명이 다친 것으로 조사됐다. 

같은 기간 터널 교통사고는 1,712건 발생해 79명이 사망했으며 교량 교통사고의 경우, 3,681건 발생해 155명이 숨졌다. 

도로선형별로는 직선도로 평지 61.9%, 굽은 도로 평지 15.9%, 굽은 도로 내리막 7.1% 순으로 발생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기상상태별로는 비가 오거나 흐린 날보다 맑은 날 교통사고(75.6%)가 더 많이 발생했고, 차종별로는 승용차 66.0%, 화물차 14.3%, 이륜차 7.1% 순으로 발생했다.

도로종류별로 보면 시군도 33.3%, 특별광역시도 25.4%, 일반국도 17.3% 순으로, 도로선형별로는 직선도로 평지 61.9%, 굽은 도로 평지 15.9%, 굽은 도로 내리막 7.1% 순으로 발생했다. 노면상태별로는 포장 건조75.9%, 포장 습기 19.1%, 포장 결빙 2.8% 순으로 발생했다. 법규위반 내용별로 분석한 결과, 도로변 공작물 충돌 교통사고는 ‘안전운전 불이행’이 95.7%로 나타났다.

국민권익위원회와 도로교통공단은 이와 관련 도로변 공작물 398곳, 터널 112곳, 교량 102곳 등 총 6012곳의 1396개 시설에 대해 도로변 공작물 제거 안전시설 보강, 도로선형이나 구조개선 등 개선 방안을 마련할 방침이다.

국민권익위원회 관계자는 “도로교통공단과 사고 발생지점에 대한 정밀분석을 통해 도로변 공작물을 제거하거나 안전시설을 보강하는 등의 개선방안을 마련했다”고 밝혔다. 

김윤효 기자  sundaykr@daum.net

<저작권자 © 선데이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